최훈
서울대학교 철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학교 대학원에 서 철학박사 학위를 받았다. 호주 멜버른 대학교, 캐 나다 위니펙 대학교, 미국 마이애미 대학교 방문학자를 지냈다. 현재 강원대학교에서 철학을 가르치고 있 다. 이성과 감정이 균형을 이루어야 한다고 믿지만, 감정 과잉인 우리 사회는 아직은 이성이 더 강조되 어야 한다고 생각한다. 그래서 합리적ㆍ논리적 사고의 중요성을 가르치고 글로 전달하는 일을 나름의 사 명으로 여기고 실천하고 있다. 논리학의 스테디셀러인 《논리는 나의 힘》, 《변호사 논증법》, 철학적 사고의 기초를 알려주는 《라플라스의 악마, 철학을 묻다》, 《생각을 발견하는 토론학교 철학》, 채식과 동물권에 대한 철학적 담론의 지평을 연 《철학자의 식탁에서 고기가 사라진 이유》, 논리로 배우는 인권 이야기인 《불편하면 따져봐》 등의 저서가 그 성과다. 그 밖에 《데카르트&버클리: 세상에 믿을 놈 하나 없다》 등 많은 책을 집필하고 있다.